쉬즈 출신 지영, 11월 5일 결혼 “나보다 더 나를 아껴주는 남자와”

  • 등록 2022-09-27 오후 2:14:28

    수정 2022-09-28 오전 9:04:57

지영(사진=지영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그룹 쉬즈 출신 지영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지연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꿈에 그린 결혼식, 부끄럽지만 SNS로 소식 알려요”라는 글과 함께 오는 11월 5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말했다.

이어 지영은 “3년 7개월 동안 한결같이 장문의 굿나잇 카톡을 남겨주는, 나보다 더 나를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연애 초반보다 더욱 노력하는 멋있는 남자를 만나 놓치기 싫어 결혼합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혹여나 부담스러우실까 싶어 차마 연락 못 드린 분들이 많습니다”라며 “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해 주시고, 언제든지 먼저 연락 주신다면 감사하고 기쁜 마음으로 정중하게 소식 전하고 싶습니다”라고 적었다.

끝으로 그는 “좋은 날 귀한 시간 함께해 주시는 분들께 미리 감사 인사 전하며, 먼 자리에서도 축복해 주시는 분들의 마음도 잊지 않고 행복하게 살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사랑이 가득한 미소로 예비 신랑을 바라보는 지영의 웨딩 화보 한 장이 담겨 있다.

지영은 지난 2012년 그룹 쉬즈로 데뷔했다. 현재 쇼호스트로 활동 중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