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직아이' 이효리 "제주도집 관광코스 됐다.. 불편해"

  • 등록 2014-07-08 오후 3:52:01

    수정 2014-07-08 오후 3:52:01

가수 이효리가 자신의 제주도 집이 관광코스가 된 속사정을 전했다. 사진-SBS ‘매직아이’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가수 이효리가 자신의 제주도 집이 관광코스가 된 속사정을 전했다.

SBS 새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에서 코너 ‘선정뉴스’의 MC를 맡은 이효리는 최근 진행된 첫 회 녹화에서 자신의 신혼집이 제주도 관광코스가 돼 힘들다는 심경을 토로했다.

이효리는 ‘매직아이’ 녹화에서 자신의 제주도 집을 찾아온 여고생의 이야기를 언급했다.

어느 날 이효리의 집을 찾아온 여고생들이 초인종을 눌러 이효리는 누르지 말라고 했으나 여고생들은 “집에 놀러 오라고 하지 않았냐”며 오히려 반문해 이효리를 당황케 했다.

알고 보니 이효리가 자신의 블로그에 “효리네 집으로 놀러 와”라고 인사말을 썼던 것. 이에 이효리는 곤란한 웃음을 지을 수밖에 없었다고 전했다.

이날 녹화에서 이효리는 자신의 집을 찾아오는 사람들과 자신의 사적인 공간에 대해 솔직하면서도 복잡다단한 심경을 밝혔다.

한편 SBS 새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는 8일 밤 11시 15분 첫 방송 된다.

▶ 관련포토갤러리 ◀ ☞ 김유정 광고 촬영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이효리 블로그, 태풍 '너구리' 예상 경로에 “날아가면 이런 포즈?”
☞ 엄지원 남편 오영욱, MBC '동네 한 바퀴'로 예능 나들이
☞ 김무열-윤승아, 불화설 일축 '애정 전선 이상無'
☞ god, 'Saturday Night' 뮤직비디오 '오빠들 제대로 망가졌다'
☞ '힐링캠프' 아이유-김창완, 39세 나이차 '낮술로 극복?'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힐링 미소
  • 극락 가자~ '부처핸섬!'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