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의 칼럼] 명심하세요, 팔팔한 피부를 위한 8대 수칙

임이석테마피부과 임이석 원장
  • 등록 2024-05-29 오전 7:42:39

    수정 2024-05-29 오전 7:42:39

[임이석테마피부과 임이석 원장] 탄력 있는 피부는 피부 처짐이 적어 매끄럽고 탄탄해 보이며 건강하고 젊어 보이는 인상을 준다. 이는 외모에 대한 자신감을 높이고, 사회적 활동에서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많은 사람들은 피부 탄력 관리를 위해 다양한 방법을 시도하고 있다.

피부 탄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생활습관에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 피부 탄력 개선 및 유지에 효과적인 방법 여덟가지를 소개한다.

1. 운동은 혈액 순환을 개선하고 피부 세포에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하여 피부 탄력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준다.

2. 수분 섭취는 피부 세포의 재생과 피부 탄력 유지에 필수적이다.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고 촉촉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하루 최소 1.5ℓ 물을 마시는게 좋다.

3. 비타민 C, E, 오메가-3 지방산, 단백질 등이 풍부한 식품을 섭취하면 피부 탄력을 개선할 수 있다.

4. 피부 세포 재생을 위해 성인 기준 하루 최소 7 ~ 8시간의 수면을 취해야 한다. 수면 부족은 피부 탄력 저하를 야기시킨다.

5. 스트레스는 피부의 콜라겐을 파괴하며 염증을 유발할 수 있다. 취미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6. 자외선은 피부 탄력을 저하시키는 주요 원인 중 하나로 외출 시 UVA와 UVB를 모두 차단하는 제품을 선택하여 피부를 보호하는 것이 좋다.

7. 보습제를 사용해 피부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하고, 특히 건조한 계절이나 환경에서는 더욱 신경 써야 한다. 항산화 성분이 함유된 안티에이징 제품을 사용하면 피부 탄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8. 흡연은 피부의 혈액 순환을 방해하여 탄력을 저하시킬 수 있으므로 금연하는 것이 좋다.

위와 같이 평소 올바른 생활 습관을 가지는 것도 중요하지만 노화에 따른 피부탄력 감소와 피부 처짐으로 인해 깊은 주름이 생긴 경우 생활 습관만으로는 일정 수준 이상 개선되기 어렵다. 따라서 피부과 전문의 상담을 통해 적절한 치료를 받아보는 것도 좋다.

피부탄력 개선에 효과적인 시술은 써마지, 티타늄, 포텐자 다이아몬드, 온다, 덴서티, 울쎄라, 더블타이트, 튠페이스, 리니어지와 같이 고주파, 초음파, 극초단파 장비 등을 이용한 시술이 있고 피부의 탄력콜라겐을 형성하는 약물요법으로 쥬베룩, 스컬트라 등이 있으며 피부 처짐의 정도에 따라 실리프팅도 고려해 볼 수 있다.

소개한 시술들은 개인의 피부 상태와 얼굴 형태에 따라 더 효과적일 수 있는 장비와 결합해 진행하는 것을 추천하고 보톡스를 이용한 리프팅 주사요법인 ‘보톡스리프팅’과 병행해 시술할 경우 자연스럽고 눈에 띄는 피부 탄력 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보톡스리프팅’은 표피층, 진피층, 근육층에 섬세하게 주사해 피부를 끌어당겨 고정해 줌으로써 주름제거는 물론, 이마 광대, 턱 등 얼굴 윤곽까지 개선. 얼굴을 탱탱하게 만들어주고 작고 갸름한 V라인으로 잡아주는 리프팅 시술로써 기존 보톡스 시술과 마찬가지로 붓기와 멍이 없고 시술시간이 짧고 간편한 특징이 있다.

보톡스리프팅과 레이저기기들을 이용한 리프팅은 경험 많은 집도의의 노하우 등에 따라 시술 결과가 달라질 수 있으며 숙련도를 갖춘 피부과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 후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임이석테마피부과 임이석 원장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리 엄마 맞아?
  • 토마토에 파묻혀
  • 개더워..고마워요, 주인님!
  • 공중부양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