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포브스 "방탄소년단 빌보드 1위, '뉴노멀' 입증"

  • 등록 2020-09-09 오후 5:06:54

    수정 2020-09-09 오후 5:06:54

방탄소년단(BTS).(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방탄소년단(BTS)이 2주 연속 빌보드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한 것이 일시적 현상이 아닌 ‘뉴노멀’(New Normal·새로운 표준)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미국 포브스지는 8일(현지시간) “BTS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빌보드 싱글 메인차트 ‘핫 100’ 1위를 고수한 것은 팬층이 계속 성장하고 있고, (BTS의 인기가) 오랫동안 지속할 것임을 증명한다”며 “BTS는 자신의 뉴노멀을 입증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BTS와 팬들은 계속 1위를 차지한 것을 축하할 충분한 이유가 있다”며 “BTS는 지난주 빌보드 싱글 첫 1위를 기록하며 슈퍼스타의 마지막 경계를 넘었고, (2주째) 왕관을 유지하면서 생명력과 팬덤을 강화했다”고 전했다. 또 ‘다이너마이트’가 미국 팝 시장에서 거둔 성적은 고무적이었다고 평가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지난 일주일간 ‘다이너마이트’를 들은 라디오 청취자는 1600만명으로, 직전 주와 비교해 38% 늘었다. 라디오 방송 차트도 20위에서 18위로 올랐다. 빌보드 디지털 노래 판매 차트에서도 2주째 1위를 지켰다.

포브스는 “회의론자들은 BTS의 성공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음원 판매량을 부풀리는 광적인 팬들의 행동으로 치부하려 애쓸 것”이라며 “하지만, 이러한 그릇된 신념을 주장하는 사람들은 BTS의 성공에 좌절하고 겁먹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BTS는 팬을 만들기 위해 동시대 서양 가수들보다 두 배나 더 열심히 노력했고, 수년간의 그들의 노고가 결실을 보고 있다”며 “BTS의 슈퍼스타 지위를 부정하는 것은 완전히 바보 같은 짓”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빌보드 역사를 통틀어 핫 100에 1위로 데뷔한 곡은 ‘다이너마이트’를 포함해 43곡뿐이다. 특히 2주 연속 정상을 유지한 곡은 이 중에서 20곡에 불과하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깜찍 하트
  • '곰신' 김연아, 표정 3단계
  • 칸의 여신
  • 스트레칭 필수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