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FA 2022 기간 베를린 곳곳에서 2030 부산엑스포 홍보

IFA 전시장 비롯해 백화점·공항서도 홍보
  • 등록 2022-09-05 오전 8:49:08

    수정 2022-09-05 오전 8:49:08

[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삼성전자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2’에 참가한 가운데 베를린 시내 곳곳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활동에 나섰다고 5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9월 2일부터 6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2’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홍보했다. 삼성전자 IFA 전시장 중앙의 가로 길이 17미터 대형 LED 스크린에서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이 상영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메세 베를린(Messe Berlin)에 위치한 시티 큐브 베를린(City Cube Berlin)의 삼성전자 IFA 전시장을 비롯해 베를린 곳곳에서 전 세계 관람객들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를 알리는 다양한 광고를 진행 중이다.

삼성전자 IFA 전시장에는 가로 길이 17미터의 대형 스크린과 다양한 LED 스크린을 활용해 2030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을 상영하고 있다. 또 전시장 입구에는 유치위원회 홍보 안내서를 배치해 엑스포 부산 유치 활동을 알렸다.

삼성전자가 9월 2일부터 6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2’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홍보했다. 카데베 백화점의 삼성 매장에서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이 상영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또한 베를린 시내 중심가에 설치한 제품 대형 옥외광고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엠블럼을 포함하고, 카데베 백화점 삼성 매장, 대표적 쇼핑가인 쿠담거리의 팝업스토어, 베를린 공항 등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 지역에 엑스포 홍보 영상을 상영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