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고교생, 갑자기 땅으로 사라졌다…동대문구 '싱크홀' 발생

  • 등록 2022-06-25 오후 1:30:52

    수정 2022-06-25 오후 1:30:52

[이데일리 권혜미 기자] 서울 동대문구 장한평역에서 장안동 사거리로 향하는 보행로에 땅꺼짐(싱크홀)이 발생했다.

지난 23일 오후 4시경 장한평역 근처 보행로에서 땅꺼짐이 발생해 길을 걷던 학생들이 빠지는 사고가 벌어졌다.

(사진=MBC 방송화면)
전날 MBC가 공개한 영상을 보면 우산을 쓰고 길을 걷고 있던 고등학생 3명이 땅꺼짐으로 인해 순식간에 땅속으로 빠지고 말았다.

도로 일부가 갑자기 주저앉으면서 가로 세로 3m, 깊이 1.5m에 달하는 구멍이 생겼고, 이로 인해 학생 중 A군은 인대가 늘어나는 등의 전치 2주 진단을, 다른 학생 B군은 팔목을 다쳤다.

사고가 발생한 장소 바로 옆은 신축 오피스텔을 짓는 공사현장으로, 구청과 소방당국은 공사과정에서 도로 아래에 있던 흙더미 일부가 떠내려가면서 땅꺼짐이 발생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영상=MBC 방송화면)
다만 구청 관계자는 “사고 당시 비가 많이 내리지 않은 상태였다”며 당일에 내린 장맛비와는 사관 관련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보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