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훈기 "난 몰라도 'SKY 캐슬 임실장'은 알아봐…출연 영광"

  • 등록 2019-01-29 오후 5:45:31

    수정 2019-01-29 오후 5:45:31

JTBC ‘SKY 캐슬’에서 임실장으로 출연한 배우 심훈기
심훈기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저는 몰라도 임실장(배역)은 알아봐주시더라고요.”

비지상파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드라마 ‘SKY 캐슬’에 출연한 배우 심훈기의 얘기다. 심훈기는 29일 이데일리에 “임실장의 비중이 크지 않았는데 드라마의 인기를 실감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심훈기는 JTBC 금토 미니시리즈 ‘SKY 캐슬’(극본 유현미·연출 조현탁)에서 주남대학병원 원장 최인호(송민형 분)의 비서인 임실장 역으로 2회부터 12회까지 출연했다. 정형외과 교수인 강준상(정준호 분)과 우양우(조재윤 분)의 숨은 조력자로 활약했다. 드라마의 인기에 주변에서 그를 알아보는 사람들이 늘었다. 친구들에게서 드라마의 다음회를 궁금해하는 연락도 많이 받았다.

심훈기는 “촬영 현장에서 매일매일 시청률을 확인하며 깜짝 놀랐다”며 “역시 좋은 드라마는 보답을 받는 것 같다. 종편 드라마 역대 최고 시청률이라는 한 획을 그은 드라마에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소감을 말했다.상류층의 사교육 현실을 그린 ‘SKY 캐슬’은 지난해 11월 1%대 시청률(닐슨코리아)로 출발, 지난 19일 방송분이 20%를 넘기더니 26일 방송분이 23.2%까지 치솟았다.

심훈기는 연출자인 조현탁 PD에 대한 고마운 마음도 잊지 않았다. 그는 “제 대사가 대본에 없는 경우에도 한 신, 한 신 마다 ‘이렇게 준비했으면 좋겠다’며 꼼꼼하게 신경써주셨다”며 “감독님의 디테일에 놀랐고, 그 덕분에 임실장 캐릭터도 잘 나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심훈기는 이에 앞서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박형식의 이복형 안동석 역으로,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이동휘의 친형 대룡 역을 맡아 친근한 매력으로 다가간 바 있다.

심훈기는 “이제 드라마가 한 회밖에 남지 않았는데 저 또한 결말이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다”며 “마지막까지 드라마 사랑해주시고 금방 또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SKY 캐슬’은 오는 2월1일 20회로 막을 내린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곰신' 김연아, 표정 3단계
  • 스트레칭 필수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