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은 CBDC 사업 입찰, 오늘 '결전의 날'

19일 오후 라인플러스, 그라운드X, SK C&C 3사 제안서 발표 예정
이르면 오늘밤, 늦으면 하루 이틀 내 우선협상대상자 가려질 듯
  • 등록 2021-07-19 오전 8:49:07

    수정 2021-07-19 오전 8:49:07

[이데일리 김국배 기자] 한국은행이 진행하는 중앙은행(CBDC) 디지털 화폐 모의실험 연구 사업에 이목이 집중되는 가운데 입찰 참가 기업들이 오늘 제안 설명회 발표에 나선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사업에 입찰 제안서를 낸 네이버 관계사 라인플러스와 카카오의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 SK(주) C&C 3사가 이날 오후 차례로 제안 설명회 발표에 나설 예정이다.

(자료=한국은행)


이에 따라 이르면 오늘 밤, 늦으면 내일이나 모레쯤에는 제안서 평가 결과가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업계 관계자는 “오늘 발표가 끝나는 시간이 저녁 무렵이라 평가 결과 통보는 오늘 밤 또는 오늘 이후 이뤄질 것 같다”고 말했다.

한은이 공개한 제안요청서에 따르면 제안서 평가는 기술 능력 평가점수(배점 90점)와 입찰가격 점수(배점 10점)를 합산해 종합 평가점수를 산출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기술 능력 평가는 ‘전략 및 방법론’ ‘기술 및 기능’ ‘테스트·성능 및 품질’ ‘프로젝트 관리 능력’ ‘프로젝트 지원 방안’으로 구분해 평가된다.

이번 사업은 한은이 미래에 도입할 수 있는 CBDC의 모의실험 성격을 띈다. 최종 사업자로 선정되는 기업은 CBDC 활용성과 관련 IT시스템의 안정성을 테스트하기 위해 클라우드 환경에서 동작하는 CBDC 모의실험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사업 기간은 다음달부터 내년 상반기까지 약 10개월이며, 사업 예산은 49억6000만원이다.

라인플러스는 이번 사업에 네이버 금융 자회사인 네이버파이낸셜, IT서비스 기업 LG CNS 등과 손을 잡고 뛰어들었다. 그라운드X는 카카오페이 등 카카오 계열사와 협력했으며, SK C&C는 핀테크 기업 토스, ‘제로페이’ 운영사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함께 참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