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死球 부담' 윤석민, 결국 1군 엔트리 제외

  • 등록 2010-08-26 오후 7:45:25

    수정 2010-08-26 오후 7:45:25

▲ 사진=KIA 타이거즈
[이데일리 SPN 정철우 기자] KIA 에이스 윤석민(23)이 26일 1군 엔트리서 제외됐다. 롯데 조성환의 머리에 공을 맞힌 뒤 겪고 있는 심적 부담을 이겨내지 못한 탓이다.

KIA는 26일 광주 SK전을 앞두고 윤석민의 엔트리 제외를 결정했다. 조성환의 사구 논란을 겪으며 심한 정신적 압박감을 느끼고 있어 휴식과 치료가 필요하다는 판단을 했기 때문이다.

윤석민은 이날 대전 선병원에서 진단과 치료를 받았다. 심리 치료 전문인 선병원 윤석민에 대해 스트레스 증후군과 우울증 진단을 내리며 장기 휴식을 권했다.

아직 복귀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 열흘 후면 등록이 가능하지만 팀이 4강행에서 확실하게 멀어질 경우 무리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채수빈 '물 오른 미모'
  • 칸의 여신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