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토토] 야구토토 승1패 11회차 'SK, KIA에 우세' 예상

  • 등록 2010-06-17 오후 7:34:52

    수정 2010-06-17 오후 7:34:52

스포츠토토 온라인 발매사이트인 베트맨(www.betman.co.kr)은 18일부터 19일(이하 한국시간)까지 벌어지는 국내 프로야구 4경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10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승1패 11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전체 참가자의 대다수인 53.70%가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SK가 KIA를 꺾을 것으로 내다봤다.

원정팀인 KIA의 승리에 투표한 참가자는 23.11%에 불과했으며, 나머지 23.19%는 양팀의 1점차의 박빙승부를 전망했다.

이밖에 롯데(46.68%)와 두산(63.29%), 삼성(58.95%)이 각각 LG(30.86%), 넥센(21.34%), 한화(23.10%)를 상대로 우세한 경기를 펼칠 것이라는 예상이 다수를 차지했다.

미국 프로야구 MLB에서는 코리안 메이저리거 박찬호가 소속되어 있는 뉴욕양키스(60.34%)가 뉴욕메츠(19.30%)와의 인터리그전에서 승리를 거둘 것으로 전망했다.
내셔널리그와 아메리칸리그의 인터리그로 펼쳐지는 가운데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필라델피아(44.85%)가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미네소타(30.21%)에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상했고, 보스턴(51.18%)은 LA다저스(25.5%)에 우세할 것으로 내다봤다.
코리안 메이저리거 추신수가 활약하고 있는 클리블랜드(42.33%)는 피츠버그(33.29%)와의 교류전에서 클리블랜드가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상했다.

토론토-샌프란시스코 (8경기)전과 플로리다-탬파베이(10경기)전, 휴스턴-텍사스전(11경기)에서는 아메리칸리그의 토론토(37.21%)와 탬파베이(50.85%), 텍사스(53.48%)의 우세를 각각 전망했으며, 세인트루이스-오클랜드(12경기)전과 샌디에고-볼티모어전(13경기), 시애틀-신시내티전에서는 내셔널리그의 세인트루이스(58.82%)와 샌디에고(61.30%), 신시내티(38.06%)의 승리를 각각 전망했다.

한편, 이번 야구토토 승1패 11회차 게임은 첫번째 경기 시작 10분전인 18일 오후 6시 20분에 발매를 마감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곰신' 김연아, 표정 3단계
  • 스트레칭 필수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