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드' 최종 데뷔 멤버는?…생방송 '관전포인트' 공개

  • 등록 2021-09-04 오전 11:35:14

    수정 2021-09-04 오전 11:35:14

‘라우드’(사진=SBS)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드디어 2021 월드와이드 보이그룹 프로젝트 SBS ‘LOUD:라우드’(이하 ‘라우드’)의 JYP, 피네이션 데뷔조 멤버가 확정된다.

지난 6월 첫 방송 이후 숨 가쁘게 달려왔던 ‘라우드’는 오는 4일 최종 데뷔조 멤버를 가리기 위한 JYP와 피네이션의 역대급 대결이 펼쳐진다.

이번 주 대결은 각 기획사가 총 두 번의 대결과 한 번의 스페셜 무대를 준비하게 되며 모든 무대에 팀원 전원이 참여하게 된다. 대결 무대가 두 번이기 때문에 무대별로 승패를 가렸던 지난 방송들과 달리, 팀 JYP 혹은 팀 피네이션에게 통합적으로 투표를 하게 되며 더 많은 득표를 하는 회사가 승리하게 되는 방식이다.

첫 대결 : 팬 추천곡 미션

첫 대결은 ‘팬 추천곡 미션’이다. 앞서 두 회사는 각각 글로벌 앱을 통해 ‘생방송에서 각 팀에게 보고 싶은 무대는?’이라는 주제로 팬들의 추천을 받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무대를 선보인다. 제작진에 따르면 박진영과 싸이는 팬들의 추천곡을 듣고 놀라기도 했지만, 팬들이 원하는 바를 채워주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는 후문이다. 이번주 방송된 무대는 ‘LOUD’ Final Debut Stage 앨범으로 5일 정오에 각종 음원사이트에 발매될 예정이다.

두 번째 대결 : 레트로 K-POP 미션

레트로 K-POP 미션은 8,90년대 가요 명곡을 요즘 스타일로 재해석해야 하는 미션이다. JYP와 피네이션, 두 팀 모두 의외의 선곡으로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데, JYP의 선곡을 확인한 싸이는 “무조건 이기겠다는 의지가 느껴질 정도의 엄청난 곡”이라며 경계했다. 모든 국민들의 사랑을 받은 명곡이라는 게 제작진의 귀띔이다. 반면 싸이의 선곡을 확인한 박진영은 “너무 의외의 선곡”이라며 “피네이션이 워낙 기세가 좋아 이제 더 모험적인 시도를 하는 것 같다”고 밝혀 두 팀의 양보 없는 대결이 기대된다.

‘팀 피네이션’ 현아 VS ‘팀 JYP’ 스트레이 키즈

이번주 생방송에는 스페셜 게스트들이 함께 하는 ‘깜짝 콜라보 무대’가 꾸며진다. 현아가 ‘팀 피네이션’과 함께 무대에 오르고, ‘팀 JYP’에서는 스트레이 키즈 방찬, 창빈, 한이 함께 한다. 자신의 예비 후배들을 위해 기꺼이 시간을 내준 현아와 스트레이 키즈가 어떤 콜라보 무대를 선보일지 모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이번주 방송으로 두 팀의 보이그룹 데뷔 멤버가 모두 가려지게 되며, 두 회사는 이날 확정된 멤버 그대로 데뷔를 준비한다. 이에 치열한 팬 투표 전쟁이 예상되는 가운데, JYP와 피네이션의 보이그룹이 될 최종 데뷔 멤버는 4일 오후 8시 55분에 생방송되는 ‘라우드’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마지막 방송인 11일 방송은 최종 데뷔 멤버가 확정된 두 팀이 타이틀곡을 공개하는 등 완전체로 처음 선보이는 멋진 무대들로 스페셜하게 구성될 예정이다.

이밖에 이번주 방송된 무대는 ‘LOUD’ Final Debut Stage 앨범으로 오는 5일 정오에 각종 음원사이트에 발매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공중부양
  • 이강인, 누구와?
  • 다시 뭉친 BTS
  • 착륙 중 '펑'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