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퍼스코리아, 日디즈니플러스에 한류 콘텐츠 공급

  • 등록 2021-12-22 오전 8:46:57

    수정 2021-12-22 오전 8:46:57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코퍼스코리아가 일본법인 코퍼스재팬을 통해 일본 디즈니플러스와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급계약을 통해 내년 2월부터 한류 드라마 및 예능 콘텐츠가 일본 디즈니플러스를 통해 서비스 될 예정이다.

코퍼스코리아 관계자는 “전세계적으로 K-콘텐츠에 대한 신드롬이 일고 있는데 한류 최대 소비국이라 할 수 있는 일본시장에서 더욱 가속화 되고 있는 상황이며, 특히 일본 시장 공략을 위한 글로벌 OTT들의 한류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앞선 아마존과의 연이은 콘텐츠 공급계약 체결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는 디즈니플러스에서 당사에 한류콘텐츠 공급 요청을 해와 의미 있는 초도 공급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면서 “이번 디즈니플러스와의 공급계약은 제2, 제3의 넷플릭스, 아마존과 같은 글로벌 OTT 플랫폼을 확보하여 K-콘텐츠의 성장과 더불어 더 큰 도약을 이루고자 한다”고 말했다.

최근 작품들의 근황에 대해서도 회사관계자는 “지난달 27일 한국의 쿠팡, 일본의 아마존을 통해 동시 서비스 되고 있는 김수현, 차승원 주연의 글로벌 OTT 드라마 ‘어느날’이 국내외적으로 그 인기를 얻어가고 있으며, 지난달 11일 KBS 2TV에서 종영된 ‘달리와 감자탕’과 현재 SBS에서 방영 중인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역시 일본에서의 선전이 기대되고 있다”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