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모빌리티, 예약서비스 확대·개편…“30분 전에만 예약하세요”

공항예약은 편도예약으로 확대…목적지 확대
골프예약과 시간대절은 대절 예약으로
서비스별 요금, 정액제→거리·시간 비례요금
  • 등록 2022-08-31 오전 8:40:20

    수정 2022-08-31 오전 8:40:20

[이데일리 정다슬 기자] ‘아이엠(i.M)택시’ 운영사 진모빌리티가 예약서비스를 확대·개편한다고 31일 밝혔다.

기존 공항 예약, 골프 예약, 시간 대절 등으로 구분되었던 예약서비스가 공항 예약은 ‘편도 예약’으로 변경, 목적지가 공항이 아니더라도 구간 및 거리 제한 없이 예약이 가능하게 되었다. 골프 예약과 시간 대절은 ‘대절 예약’으로 명칭을 통합했다.

예약 가능 시간 역시 기존 3시간 전에서 30분 전으로 앞당겨졌으며 △경유지 추가 △목적지 변경 △중도 하차 등의 기능을 추가해 이용자 편의를 제고했다.

예약 서비스별 요금은 기존 정액요금제에서 거리와 시간에 따른 사전확정요금으로 변경됐다.

아이엠 앱의 사용자경험(UX)와 사용자인터페이스(UI) 환경도 개선했다. 기존에는 예약과 동시에 결제됐으나 개편 이후에는 차량 배정이 완료된 시점에 결제된다.

진모빌리티 관계자는 “이번 개편은 아이엠 앱을 이용하는 고객의 상황에 맞는 정보와 서비스를 보다 직관적으로 전달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앞으로도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모빌리티는 이번 개편을 기념해 31일부터 9월 18일까지 ‘내맘대로 계획대로 아이.엠 예약 서비스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기간 동안 예약 서비스를 이용해 탑승 완료 시 6000원 쿠폰이 제공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리 엄마 맞아?
  • 개더워..고마워요, 주인님!
  • 공중부양
  • 상큼 플러팅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