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 사오리, 12일 SSG랜더스 초청 시구

  • 등록 2022-08-13 오후 4:00:22

    수정 2022-08-13 오후 4:00:22

사진=에프엠지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SBS ‘골 때리는 그녀들’ FC월드클라쓰 에이스 사오리가 현재 프로야구 1위팀 SSG랜더스의 초청으로 KT wiz와 경기전 시구를 했다.

SSG랜더스 관계자는 “투수 마운드에서 여자 셀럽이 던지는 건 처음이었고 처음 프로야구 시구에서 사오리가 던진 시구는 관중석에서 탄성이 나올 정도로 아주 만족스러운 투구였다”고 전했다.

사오리는 중·고등학교 시절 5년간 소프트볼 동아리에서 투수를 해 왔다는 전언. 수어 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사오리는 제13회 ‘선동렬배 OK전국 농아인야구대회’에서 처음 시구를 했고 이번이 두 번째 시구식이다.

‘골때녀’를 통해 투지와 스피드의 아이콘으로 맹활약 중인 사오리는 9월 말부터 시작되는 수퍼리그에서 우승을 목표로 새로운 감독과 함께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사오리는 수어를 바탕으로 해 국악, 클래식 음악을 창작한 새로운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