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분 당 1골' 이정협vs'83분 당 1골' 펠리페, 누가 웃을까

  • 등록 2019-05-09 오후 4:36:34

    수정 2019-05-09 오후 4:36:34

부산아이파크 이정협. 사진=프로축구연맹
광주FC 펠리페. 사진=프로축구연맹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K리그에서 최고의 골 생산력을 자랑하는 부산아이파크 이정협과 광주FC의 펠리페가 맞대결을 펼친다.

부산은 오는 12일 오후 5시 구덕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1라운드 광주FC와 홈경기를 치른다. 이 날 경기는 K리그2 우승을 노리는 양 팀의 대결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즌 초반 K리그2 우승 경쟁을 높고 기선을 제압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특히 양 팀의 대표 공격수가 주목받고 있다. 86분당 1골을 기록한 부산의 이정협과 83분당 1골을 기록한 광주FC의 펠리페가 맞대결을 펼친다.

올 시즌 2번의 멀티골을 기록한 부산 이정협은 86분당 1골을 기록하고 있다. 총 7경기에 나서 428분을 뛰면서 5골을 기록했다. 허벅지 부상으로 초반에 주춤한 점을 감안해도 골 결정력이 단연 돋보인다.

이정협은 K리그를 통틀어 득점 순위 5위 이내에 있는 10명 가운데 시간당 1골 생산 능력이 3번째로 좋다. 상대 뒤 공간을 파고 들어 순발력 있게 골을 뽑아내는 장면이 많고, 전방 압박도 충실히 하면서 성실한 플레이를 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시즌 초반 5경기 연속골을 기록한 광주 펠리페는 83분당 1골을 기록하고 있다. 총 8경기에 나서 751분 출전에 9득점을 기록했다. 퇴장으로 최근 2경기 결장하는 바람에 출전 시간당 골 기록이 낮아졌다.

이정협보다 골을 뽑아내는 생산성은 3분 정도 좋다. K리그 득점 순위에 있는 선수 가운데 2번째다. 193cm의 장신인 피지컬을 앞세워 강력한 슈팅과 헤딩으로 골을 기록하는 장면이 많다.

이정협은 “개인 기록보다는 팀 승리가 더욱 중요한 경기다. 경기에 출전하게 된다면 감독님이 지시하는 전술을 충실히 소화해서 동료들과 좋은 결과를 얻는 데만 초점을 맞추겠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극락 가자~ '부처핸섬!'
  • 김호중 고개 푹
  • 칸의 여신
  • 작가 하지원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