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림, 디자인 테마 담은 40여 종 신제품 출시

업계 최초 LED 기능을 접목한 새로운 중문 선보여
  • 등록 2024-05-23 오전 9:00:02

    수정 2024-05-23 오전 9:00:02

중문에 LED를 접목한 예림 LED 무드 도어'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토털 인테리어 브랜드 예림은 2024년 ‘예림, 공간을 그리다’로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설정하고, 글로벌 트렌드 리서치를 통해 발굴한 3가지 디자인 테마 ‘SPACE, TRACE, MIX’를 기반으로 총 40여 종의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예림은 공간을 구성하는 핵심 자재인 도어, 중문, 벽마감재 등을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 라인업을 확대함으로써, 다양한 인테리어 솔루션을 제안한다.

디자인 테마 3가지 중 ‘SPACE’는 새로운 세상으로의 갈망을 반영하여 만들어진 공간 확장을 의미하며, 공간의 일체화와 커스터마이징 디자인을 강조한다. 대표적인 제품 ‘LED 무드 도어’는 업계 최초로 슬라이딩 도어에 LED 기능을 접목하여 새로운 감성을 추가한 중문 제품으로 무선 스위치를 이용하여 ON/OFF 및 밝기 조절이 가능하다.

‘TRACE’는 오랜 시간의 흔적을 찾아가는, 자연으로 회귀하는 테마로 친환경 인테리어와 방염, 항균 기능을 갖춘 건강한 공간을 의미한다. ‘방염 도어’는 기존 방염 필름으로 제작한 도어와는 달리 방염 성능이 있는 WPC소재로 제작하여 습기에 강하며, 화재로부터 보다 안전하다.

사선 타입의 예림 리안200 간살 중문
‘MIX’는 취향과 필요에 따라 다양하고 유연한 형태로 조화롭게 표현되는 테마로 공간 구분을 위한 방음과 사용자의 니즈와 취향에 따라 디자인이 가능한 케어 솔루션을 제안한다. ‘리안200 간살 중문’은 9.5mm의 더욱 슬림해진 간살 디자인을 사선형과 가로형의 새로운 타입과 유리 없는 간살 파티션을 추가하여 인테리어 활용도를 높였다.

이외에도 고객의 취향에 따라 도어의 앞뒷면 스킨을 다르게 선택할 수 있는 ‘AL 모듈러 도어’와 높이 2600까지 제작 가능한 ‘그란데 도어’ 등의 기능성 도어뿐만 아니라 트렌디한 색상을 반영한 인테리어 필름과 대리석, 스톤 패턴을 접목한 광폭사이즈의 강마루 등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강화했다.

예림 관계자는 “2023년 예림 1.0 로드맵을 선보인 이후 글로벌 트렌드 리서치를 통해 고객의 니즈를 분석하고 많은 연구 개발을 거쳐 올해 예림 2.0 로드맵을 완성하여 기존과는 차별화된 40여 종이 넘는 신제품을 선보이게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예림은 고객의 니즈에 기반한 독자적인 경쟁력을 갖춘 제품으로 다양한 인테리어 솔루션을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쾅' 배터리 공장 불
  • 엄마 나 좀 보세요~
  • '바다 위 괴물'
  • 우승 사냥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