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51 10.42 (+0.33%)
코스닥 1,046.12 6.69 (+0.6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도쿄올림픽]우하람, 韓 다이빙 새 역사…역대 최고 4위(종합)

  • 등록 2021-08-03 오후 4:41:49

    수정 2021-08-03 오후 9:31:36

우하람.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우하람(23·국민체육진흥공단)이 한국 다이빙 올림픽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 그는 메달 획득에는 실패했지만 값진 4위를 차지했다.

우하람은 3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다이빙 남자 3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6차 시기 합계 481.85점을 기록했다. 그는 12명 선수 중 4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의 역대 올림픽 다이빙 최고 성적은 우하람이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남자 10m 플랫폼에서 기록한 11위였다. 우하람은 이번 도쿄올림픽에서 자신의 기존 기록을 넘어섰다. 한국 다이빙은 1960년 로마 대회부터 올림픽에 출전했지만 아직 메달을 딴 선수는 없다.

우하람은 1차 시기에서 앞으로 서서 앞으로 두 바퀴 반 돌고 옆으로 두 바퀴 트위스트 하는 동작으로 76.50점을 받아 공동 5위로 시작했다. 2차 시기에서도 뒤로 서서 앞으로 완전히 구부린 자세로 세 바퀴 반을 도는 동작으로 81.60점을 받으며 메달 경쟁을 이어갔다.

3차 시기에서는 앞으로 서서 앞으로 완전히 구부린 채로 네 바퀴 반을 도는 난도 3.8의 연기를 펼쳐 12명 중 가장 높은 91.20점을 받고 4위로 올라섰다. 3위 잭 로어(영국)와는 3.05점 차였다.

우하람은 4차 시기에서도 집중력을 발휘했다. 그는 앞으로 서서 뒤로 완전히 구부린 채로 세 바퀴 반을 도는 동작으로 82.25점을 기록, 3위 로어와의 격차를 1.80점으로 줄였다. 5차 시기에서는 이번 대회 예선과 준결승 5차 시기에서 했던 난도 3.0의 동작이 아닌 뒤로 서서 뒤로 완전히 구부린 자세로 세 바퀴 반을 도는 난도 3.6의 동작으로 승부수를 띄웠다.

결과는 아쉬웠다. 그는 입수 동작에서 흔들려 68.40점을 얻는 데 그쳤다. 순위는 4위를 유지했지만 5차 시기에서 96.90점을 받은 로어는 훌쩍 달아났다. 우하람은 앞으로 서서 앞으로 두 바퀴 반을 돌고 옆으로 세 바퀴 트위스트 하는 난도 3.9의 동작을 선보인 마지막 6차 시기에서 81.90점을 받고 경기를 마쳤다.

금메달과 은메달은 다이빙 최강국 중국의 셰스이(558.75점)와 왕쭝위안(534.90점)가 나눠 가졌다. 동메달은 로어(518.00점)에게 돌아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