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3.91 85.78 (-2.77%)
코스닥 909.82 26.39 (-2.82%)

"갤럭시S21 시리즈 출하량 2960만대 전망…전작比 23%↑"

저렴한 가격, 코로나19 영향 감소, 이른 출시
갤럭시S21 가격 99만원…15일 사전예약 시작
  • 등록 2021-01-15 오전 8:49:39

    수정 2021-01-15 오전 8:49:39

[이데일리TV 성주원 기자] NH투자증권은 삼성전자가 15일 공개한 ‘갤럭시S21’ 시리즈 출하량을 2960만대 수준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작 대비 약 23% 증가한 수치다.

이규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전작 대비 출하량 증가 전망 이유에 대해 “저렴한 가격과 코로나19 영향 감소, 이른 출시의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005930)는 갤럭시S21 시리즈를 예년 대비 한달 빠르게 온라인으로 공개했다. 갤럭시S21, S21플러스, S21울트라 등 3가지 모델이다.

삼성전자는 이날부터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오는 29일 출시할 예정이다. 갤럭시S21 가격은 799달러(99만9900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