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제56회 대종상]이병헌 남우 주연상 "예전처럼 영화볼 수 있길"

  • 등록 2020-06-03 오후 8:48:46

    수정 2020-06-03 오후 10:39:21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이병헌이 대종상 남우 주연상을 수상했다. 대종상에서만 3번째 수상이다.

‘백두산’의 이병헌
이병헌은 3일 오후 7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서울호텔 씨어터홀에서 열린 제56회 대종상영화제(이하 대종상)에서 영화 ‘백두산’으로 남우 주연상 트로피를 받았다.

이병헌은 “‘백두산’은 재난 장르의 영화인데 저희들이 살고 있는 현실이 그 어떤 재난영화보다 더 영화같단 생각이 든다”며 “시상식 현장이 그렇게 낯설지 않은 편인데 오늘은 유난히 낯설고 어색하다”며 코로나19 현실을 언급했다. 이병헌은 “많은 분들이 극장에서 편안하게 영화본지 오래됐을 거다. 어쩌다가 극장에서 영화를 보는 것이 이렇게 어려워졌는지 모르겠다. 아무쪼록 빠른 시일 내에 예전처럼 관객들과 웃고 울고 감동 받을 수 있는 극장에서 영화를 볼 수 있는 날이 빨리 오길 바란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병헌은 함께 출연한 배우들과 감독, 스태프들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한 뒤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