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2020 백상예술대상] 아역배우 김강훈→김준, 축하 무대…김희애·전미도 눈물

  • 등록 2020-06-05 오후 6:17:48

    수정 2020-06-05 오후 6:17:48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아역배우 김강훈, 김규리, 정현준, 최유리, 김준이 ‘백상’의 무대를 꾸몄다.

‘백상예술대상’(사진=V라이브 캡처)
5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는 ‘제 56회 백상예술대상’(2020)이 열렸다.

이날 ‘동백꽃 필 무렵’ 필구 역의 김강훈, ‘호텔 델루나’ 장만월 아역의 김규리, ‘기생충’ 다송 역의 정현준, ‘이태원 클라쓰’ 오혜원 역의 최유리, ‘슬기로운 의사생활’ 이우주 역의 김준이 출연해 무대를 선사했다.

아역배우들은 2019~2020년 공개된 작품들을 배경으로 이적이 작사 작곡한 ‘당연한 것들’로 노래를 불렀고 객석에서는 김희애, 조정석, 이지은(아이유), 전미도 등의 배우들이 눈물을 보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