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코리아, 오네 '슈퍼 6000' 개막전서 더블 포디움

올해 슈퍼 6000 공식 타이어 공급사 첫 참가
준피티드 레이싱·브랜뉴 레이싱 선수 2·3위
  • 등록 2024-04-21 오후 3:17:19

    수정 2024-04-21 오후 3:47:54

[이데일리 공지유 기자] 미쉐린코리아가 2024 오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최상위 클래스 ‘슈퍼6000’ 개막전에서 미쉐린 타이어를 장착한 두 팀이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했다고 21일 밝혔다.
미쉐린 타이어를 장착 중인 브랜뉴 레이싱팀.(사진=미쉐린코리아)
지난 20일 경기도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진행한 오네 슈퍼레이스 개막전에는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많은 관중이 경기장을 찾았다. 미쉐린은 올해 처음으로 ‘슈퍼6000’ 대회에서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 참가했다.

1차 오피셜 테스트 당시 미쉐린 타이어를 장착한 ‘브랜뉴 레이싱팀’과 ‘준피티드 레이싱팀’은 세션 별로 베스트 랩타임을 기록하며 기대를 모았다. 그리고 이번 1라운드 결승전에서 황진우(준피티드 레이싱) 선수가 2위, 박규승(브랜뉴 레이싱) 선수가 3위를 차지하며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대회에서 미쉐린은 시장에 상용화된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GT S9M과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P2L을 공급했다. 특히, 젖은 노면에 최적화된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P2L을 장착한 차량이 비가 많이 내렸던 예선전에서 상위권을 휩쓸며 그 성능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벤 마 미쉐린 아태 지역 모터스포츠 부문 디렉터는 “미쉐린이 ‘오네 슈퍼레이스’ 슈퍼6000 클래스로 한국 모터스포츠 대회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슈퍼레이스 첫번째 시즌을 통해 미쉐린은 한국 모터스포츠 대회를 경험하는 기회를 갖고 파트너사와 고객들의 퍼포먼스 향상을 돕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곰신' 김연아, 표정 3단계
  • 스트레칭 필수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