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지난밤 경기북부서 음주운전자 9명 적발…최대 수치 0.106%

25일 밤 10시부터 2시간 단속…면허취소 수치 4명
  • 등록 2021-11-26 오전 10:42:34

    수정 2021-11-26 오전 10:42:34

[의정부=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하룻밤 사이 경기북부지역에서 9명의 음주운전자가 적발됐다.

경기북부경찰청은 지난 25일 밤 10시부터 2시간 동안 음주단속을 실시해 음주운전자 9명을 적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음주운전 단속 현장.(사진=경기북부경찰청 제공)
이번 단속에서 경찰은 운전면허 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08% 이상은 4명, 정지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03~0.08% 미만은 4명, 음주측정 거부는 1명이다. 적발된 최대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는 0.106%였다.

이번 단속에는 관내 13개 경찰서 및 고속도로순찰대 합동으로 음주운전 취약 장소 및 구리-포천고속도로 민락IC 등 총 14개소에서 경찰 216명과 순찰차 등 차량 44대를 투입했다.

단속은 단계적 일상회복과 연말연시가 가까워지며 증가하고 있는 각종 술자리 모임이 음주운전으로 이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 실시했으며 운전자들에게 경각심을 주기 위해 경찰청이 주관해 실시했다.

경기북부경찰청은 단계적 일상회복과 연말연시 분위기에 술자리 증가가 예상되는 만큼 음주사고 예방을 위해 가용 경찰역량을 집중해 주·야 구분 없는 스폿식(이동식) 단속 등 상시 음주단속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나와 가족, 이웃의 생명을 위협하는 음주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서는 국민적 관심과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도민들=도 음주운전의 위험성을 인식하고 안전운전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