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시상식 28일 개최

언론 부문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정운갑 MBN 논설실장''
대외 부문 ''박병석 전 국회의장·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
  • 등록 2022-11-25 오전 10:26:19

    수정 2022-11-25 오전 10:26:19

[이데일리 김진호 기자]성균관대 출신 언론인 모임인 ‘성균언론인회’(성언회)는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언론 부문에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과 정운갑 MBN 논설실장을, 대외 부문에 박병석 전 국회의장과 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을 각각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왼쪽부터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수상자’로 선정된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 정운갑 MBN 논설실장, 박병석 전 국회의장, 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이다.(제공=성균언론인회)


성언회는 “노석철 편집국장과 정운갑 논설실장은 언론 발전에 기여한 바가 크고, 박병석 전 국회의장과 유영인 사장은 모교 발전과 경제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성균언론인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성언회에 따르면 노석철 편집국장은 1995년 국민일보에 입사해 사건팀장, 법조팀장에 이어 국회반장까지 주요 취재팀장을 역임했다. 이후 그는 사회부장, 체육부장, 산업부장, 베이징 특파원 등 편집국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뒤 2021년 9월부터 국민일보 편집국장으로 재직 중이다.

정운갑 논설실장은 1991년 언론사에 입사해 MBN 정치부장, 산업증권부장, 시사기획부장, 수석논설위원 등을 역임했고 ‘정운갑의 집중분석’ 등 20여 년간 시사 뉴스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그는 한국의 ‘뉴스와이드 프로그램’을 개척한 공로 등으로 2010년 한국방송기자상 앵커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현재 MBN 논설실장으로 시사스페셜 프로그램 ‘정운갑의 집중분석’을 진행하고 있다.

박병석 전 국회의장은 1975년 중앙일보에 입사해 홍콩 특파원, 편집부국장 겸 경제부장을 역임하는 등 24년간 기자로 근무했다. 이후 그는 정계에 입문해 서울시 정무부시장, 민주당 대변인을 거쳐 16대 국회부터 21대까지 6선 국회의원으로 활동 중이며, 21대 전반기 국회의장으로 국회를 이끌었다.

유영인 사장은 1986년 한양화학(현 한화솔루션)에 입사해 자금, 회계 등 재경파트에서 경력을 쌓은 후, 2009년부터 CFO를 역임하였다. 이후 한화건설에서 재무실 전무, 부사장으로 근무했으며, 성과와 역량을 인정받아 현재 한화 지원부문 사장으로 재직 중이다. 

한편 성언회는 중앙 일간지 30여 개사와 10개 방송사, 통신사 등에 근무하고 있는 성균관대 출신 언론인들의 모임이다. 지난 1995년 창립됐으며, 약 500명이 현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번 성균언론인상의 시상식은 오는 28일 오후 7시 성균관대학교 600주년기념관 조병두홀에서 열리는 ‘2022 성언회 정기총회 및 송년의 밤’에 있을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