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담치킨, 조정석·정상훈과 함께한 '불패치킨' 광고 온에어

  • 등록 2021-12-29 오전 10:10:22

    수정 2021-12-29 오전 10:10:22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치킨 프랜차이즈 자담치킨은 배우 조정석, 정상훈과 함께한 신메뉴 ‘불패치킨’ 광고를 온에어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광고에서는 불패치킨의 프리미엄 재료와 맛을 설명하는 데 중점을 뒀다.

(사진제공=자담치킨)
자담치킨의 새 시그니처 치킨인 불패치킨은 블랙페퍼를 주요 재료로 한 메뉴로, 기존의 매운 치킨들과 달리 고다치즈의 달콤함, 스모크소스의 풍미를 더해 색다른 매운맛을 표방하고 있는 치킨이다.

불패치킨 출시일에 맞춰 25일에 공개한 CF에는 조정석과 정상훈이 자신의 패를 가지고 겨루는 듯한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불패치킨의 주요 재료인 블랙페퍼, 고다치즈, 스모크소스로 신경전을 벌였으나 조정석이 자담치킨의 동물복지치킨이라는 패를 꺼내들어 정상훈에게서 승기를 가져왔다.

놀란 정상훈의 “너, 패가 도대체 뭐야?”라는 질문에 조정석은 불패치킨을 앞으로 내밀며 불패(不敗)를 예감했다는 듯한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고급스러운 붉은 빛깔 불패치킨의 디테일한 모습과 함께 ‘블랙페퍼로 완성한 백전불패의 매운맛’을 강조해 새 시그니처 치킨에 대한 자담치킨의 자신감을 보여줬다.

3년째 자담치킨과 전속 계약을 한 조정석에 더해 정상훈이 합류하며 광고의 재미를 더욱 높였다. 정상급 두 배우는 광고 촬영장에서 각자의 개인기를 뽐내며 즐겁게 촬영을 진행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자담치킨은 제품에 좀 더 초점을 맞춘 또 다른 광고 영상을 준비하고 있으며, 해당 영상은 1월 중 공개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