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데이터 처리 솔루션 '엘라스틱' 신임 한국지사장에 김재성씨

  • 등록 2019-06-25 오전 9:13:14

    수정 2019-06-25 오전 9:13:14

김재성 엘라스틱 한국 지사장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오픈소스 기반 실시간 검색·로그 분석 솔루션 업체 엘라스틱은 신임 한국지사장에 김재성 전 SAP 컨커(Concur) 본부장을 영입했다고 25일 밝혔다.

김 신임 한국지사장은 오라클과 아마존 웹서비스(AWS)등 다국적 IT 기업의 기술, 애플리케이션 솔루션과 클라우드 서비스 등 다양한 영역에서 대기업과 중견기업, 제조·금융에 이르기까지 25년 이상의 다양한 업계 경험을 가지고 있는 IT 전문가이다.

SAP 컨커에서는 한국지역 영업총괄 전무로 재직하며 한국내 컨커 사업을 출시하고 다국적 기업부터 대기업에 이르기 까지 다양한 고객을 확보하며 시스템 통합구축(SI), 독립 소프트웨어 개발사(ISV)·IT인프라 관리서비스 사업자(MSP) 등 파트너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비즈니스 확장에 중요 역할을 담당했다.

김 신임 지사장은 이베이, 데브시스터즈, 메가존, 네이버, 포스코, 삼성SDS 등의 고객사·파트너사를 포함하여 빠르게 성장하는 엘라스틱의 한국 내 비즈니스 확장을 책임질 예정이다.

김재성 엘라스틱코리아 신임 지사장은 “엘라스틱의 혁신적인 검색 기술은 국내 모든 산업 분야에 필수적인 IT 분야와 비즈니스에 전반적인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며 “향후 한국시장에서의 엘라스틱의 성장과 발전에 보탬이 됨과 동시에 사용자, 고객사 및 파트너사들과의 긴밀한 협조하에 고객의 제품과 업무 프로세스, 서비스 개선을 통한 이들의 비지니스 성공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아론 카츠 엘라스틱 최고매출책임자(CRO)는 “김재성 신임 지사장의 강력한 리더십과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엘라스틱의 임직원, 사용자, 고객사 및 파트너사와 함께 엘라스틱 코리아는 지속 가능한 전략적 성장을 이룰 것”이라며 “김 신임 지사장과 함께 일하게 되어 매우 기쁘며 향후 그의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한국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