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월드컵 독기 품었나… 네이마르 휴대전화 배경화면이

  • 등록 2022-12-04 오후 6:16:01

    수정 2022-12-04 오후 6:16:01

[이데일리 송혜수 기자] 브라질 축구 대표팀의 핵심 공격수 네이마르의 휴대전화 배경 화면이 현장 카메라에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휴대전화 배경화면으로 설정한 네이마르 모습. (사진=트위터 캡처)
4일 트위터 등에는 경기장에 서 있는 네이마르의 뒷모습이 사진으로 공개됐다. 사진 속 네이마르는 한 손을 허리에 올린 채로 휴대전화를 들고 있었다. 휴대전화에는 월드컵 우승 트로피가 배경 화면으로 설정돼 있었다.

네이마르는 지난달 24일 열린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G조 1차전(브라질 2-0 승)에서 선발로 나왔다가 오른쪽 발목 부상을 입고 후반 34분 교체됐다. 이후 조별리그 2, 3차전에 연달아 결장했다.

이에 남은 월드컵 대회 기간 복귀가 불가능할 것이라는 전망도 제기됐으나 이날 네이마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식 훈련에 합류한 사진을 게시하며 “기분이 좋다. 지금 당장이라도 뛸 수 있을 것 같다”는 글을 올리고 경기 출전을 예고했다.

이에 앞에 브라질축구협회(CBP)는 네이마르가 다른 선수들과 함께 훈련에 참여한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훈련 영상에서 네이마르는 양발을 가리지 않고 강력한 슈팅을 시도하는 등 발목 부상에서 회복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손흥민과 같은 소속팀인 루카스 모우라와 히샬리송 역시 휴대전화 배경 화면으로 월드컵 우승 트로피 사진을 설정해 축구팬들의 눈길을 끈 바 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G조 조별리그 1위로 올라온 브라질은 오는 6일 오전 4시(한국시간) 한국과 16강전을 벌인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