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F-16, 서해 실사격 훈련…이례적 사진 공개

미군, F-16 전투기 띄워 공대공 실사격
중·러 군용기 카디즈 무단 진입한 이튿날
  • 등록 2022-12-04 오후 6:51:22

    수정 2022-12-04 오후 6:52:31

[이데일리 이유림 기자] 미군이 중국·러시아 군용기의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 무단 진입 이튿날 F-16 전투기를 띄워 공대공 실사격 훈련을 했다.

(사진=연합뉴스)
주한 미 공군 제8전투비행단은 지난 1일 비행단 소속 F-16 전투기들이 군산기지 인근 상공에서 실사격 훈련을 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실사격 훈련에서 미 공군 F-16 전투기가 가상의 적을 향해 AIM-9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을 발사했다. 특히 미군은 실사격하는 사진을 공개했는데 이는 매우 이례적이라고 군 소식통은 평가했다.

F-16이 실사격 훈련을 한 날은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가 카디즈에 무단 진입한 이튿날이다. 실사격 훈련에 쓰인 AIM-9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은 근접한 적 항공기를 타격하는 무기다. 실사격 훈련 시점과 무장, 훈련 사실 공개 등은 중·러 군용기의 카디즈 무단 진입에 대한 대응 차원으로 해석된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