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해수욕장 17곳 개장…본격적인 피서객 맞이

  • 등록 2017-07-01 오후 1:55:28

    수정 2017-07-01 오후 1:55:28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경남 17개 해수욕장이 일제히 개장했다.

학동 흑진주몽돌 해변·구조라·와현 모래숲 해변·명사·덕포 등 거제시에 있는 17개 해수욕장이 1일 모두 문을 열었다.

경남 남해안 다른 시·군 해수욕장은 8일부터 차례로 피서객들을 맞는다. 남해 상주 은모래비치, 통영 비진도·통영공설, 사천 남일대해수욕장 등 6곳은 오는 8일부터 해수욕장을 운영한다. 남해 송정솔바람해변 등 4곳은 14일 문을 연다.

경남 해수욕장 정보는 해양관광 정보 포털사이트인 ‘바다여행 누리집’ 등을 참고하면 된다.

한편 경남 27개 해수욕장은 8월 20일 동시에 폐장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