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v, 클래스 101+ 독점 제공…월 1.9만원에 구독서비스

2800여개 강의 시청 가능해져
  • 등록 2022-09-23 오전 11:12:28

    수정 2022-09-23 오전 11:12:28

[이데일리 정다슬 기자] SK브로드밴드가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구독 서비스 ‘클래스101+’를 IPTV 최초로 B tv에서 독점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클래스101+는 430만 명의 수강생과 13만 명의 강사(크리에이터)를 보유한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이 제공하는 강의 구독 서비스다. B tv에서 ‘클래스101+’를 구독하면 취미, 재테크, 자기계발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2800여 개 강의를 월 1만9000원에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다.

B tv 클래스101+는 TV 화면으로 온라인 클래스를 시청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기존에 이미 스마트폰을 이용해 클래스101+를 이용하던 고객들도 아이디와 패스워드만 입력하면 B tv에서 시청이 가능하다. TV와 PC에서 시청하던 강의를 B tv 모바일을 통해서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B tv 클래스101+는 1~2개 강의로도 작품 완성이 가능한 짧은 커리큘럼으로 구성돼 있어 부담 없이 직접 체험하는 것을 중요시하는 MZ세대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취미활동뿐 아니라 재테크, 자기계발 등 커리어 향상에 대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전문적인 영역의 클래스도 수강할 수 있다.

대표적인 클래스로는 신사임당 채널을 키운 180만 유튜버 주언규 PD의 ‘스마트스토어로 월 100만원 만들기’와 80만 유튜버 부읽남의 ‘내집 마련 투자’ 등이 있다. 또한 국내 여성 1위 운동 유튜버 심으뜸의 ‘홈트레이닝 클래스’, 프로들의 프로 ‘나상현 프로의 골프 클래스’ 등 다양한 취미활동 클래스가 인기다.

B tv 클래스101+ 가입 및 시청은 ‘B tv 홈>게임&앱>클래스101 다운로드’를 통해 가능하다.

SK브로드밴드는 다음달 16일까지 B tv 클래스101+에 가입하는 고객 전원에게 VOD 구매 시 사용이 가능한 TV포인트 2만점을 증정하며, 총 10명을 추첨해 최신형 아이패드 9세대를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박참솔 SK브로드밴드 홈엔터테인먼트 담당은 “이번 구독 서비스 출시는 다양한 온라인 클래스를 집에서 TV 화면을 통해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홈을 기반으로 다양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미디어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