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큐어, 세계적 석학 SAB위원으로 영입

  • 등록 2022-12-05 오전 11:19:05

    수정 2022-12-05 오전 11:19:05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딥큐어는 신장신경차단술(Renal Denervation, RDN) 분야 최고권위자로 알려진 세계적 석학들이 의료기기 개발 바이오벤처 딥큐어의 과학자문위원회(SAB) 위원으로 합류했다고 5일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데이비드 리(David P. Lee) 교수, 데이비드 칸자리(David E. Kandzari) 교수. (사진=딥큐어)
미국 피에몬트심장연구소(Piedmont Heart Institute)의 최고과학책임자 데이비드 칸자리(David E. Kandzari) 박사와 스탠포드대학교의 심장중재술 권위자 데이비드 리(David P. Lee) 심장내과 교수를 SAB 멤버로 영입했다.

RDN은 약물 없이 고혈압을 조절하는 신장신경차단술이다. 딥큐어는 세계 최초의 복강경 방식 RDN 의료기기를 개발 중이며 2023년 글로벌 임상 진입을 앞두고 있다.

심혈관 전문의인 두 석학은 RDN 분야의 글로벌 키오피니언리더(KOL)다. RDN 관련 다수의 글로벌 임상을 주도하고 논문을 발표한 바 있다. 카테터 방식의 글로벌 RDN 리딩 업체 메드트로닉(Medtronic)이 개발한 ‘스파이럴(Spyral™)’ 임상에도 참여했다.

특히 데이비드 칸자리 박사는 메드트로닉의 ‘SPYRAL HTN-ON MED’ 임상을 주도한 수석연구책임자로 유명하다. 지난달 미국 시카고에서 개최된 2022 미국심장협회 학술대회에서 제품허가를 위한 확증 임상연구인 ‘SPYRAL HTN-ON MED의 확장 무작위 배정 임상시험 6개월 일차 결과(6-Month Primary Results From the SPYRAL HTN-ON Med Expansion Randomized Trial)’에 대해 발표했다.

딥큐어 관계자는 “RDN 분야의 핵심 인사인 두 석학의 이번 SAB 참여는 업계에 당사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한 유의미한 이슈”라며 “다수의 세계적 석학들이 SAB 멤버로 모였기 때문에 내년에 개시할 글로벌 임상에 있어 매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