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무안발 국제선 4개 운항…일본·베트남·태국 등

12월부터 내년 3월까지 전세기
  • 등록 2022-11-28 오전 10:34:18

    수정 2022-11-28 오전 10:34:18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제주항공(089590)이 무안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국제노선에 오는 12월부터 내년 3월까지 일정 기간 관광목적의 전세기를 운항한다고 28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오는 12월1일부터 내년 3월15일까지 무안~방콕 노선을 주 2회(수·토요일) 일정으로 운항에 나선다.

또 12월1일부터 내년 3월25일까지 주 3회(월·수·토요일) 일정으로 무안~오사카 노선을, 주 2회(목·일요일) 일정으로 무안~다낭 노선을 운항한다.

내년 1월3일부터 3월3일까지 주 2회(화·금요일) 일정으로 운항 예정인 무안~냐짱(나트랑) 노선을 포함하면 총 4개의 무안발 국제선을 운항한다.

제주항공은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한 해 동안 무안공항을 기점으로 도쿄, 오사카, 타이베이, 방콕, 세부, 다낭 등 총 16개 도시를 운항했다.

한국공항공사 국제선 노선별 통계에 따르면 2019년 무안공항에서 국제선을 이용한 68만7000여명의 여행객 중 약 78%인 54만2000여명이 제주항공을 이용했다. 그 중 무안~방콕 노선에서 6만3000여 명, 무안~오사카 노선 7만1000여 명, 무안~다낭 노선 11만7000여 명 등이 이용해 지역 주민들의 이동편의를 높인 바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