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순천향대 천안병원, 충남도 석면피해자 힐링캠프 개최

  • 등록 2019-06-26 오전 10:02:44

    수정 2019-06-26 오전 10:02:44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순천향대 천안병원 석면환경보건센터(이용진 센터장)가 청양 칠갑산자연휴양림에서 25일부터 26일까지 1박2일에 걸쳐 충청남도 석면피해자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충남도와 함께 진행한 힐링캠프는 석면피해자들의 심신안정을 돕기 위해 열렸으며, 예산, 홍성, 청양 등 지역의 석면피해자 70여명이 참가했다. 청양군의 고운식물원, 백제문화체험박물관, 천장호출렁다리 등 관광명소를 둘러 본 참가자들은 ▲석면질환자를 위한 호흡법 강의(직업환경의학과 이용진 교수), ▲노래교실(서인선 강사), ▲난타 공연(강경례 강사 외 4명), ▲대화의 시간(석면환경보건센터 강민성 사무국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했다.

석면피해자인 김 모씨(65)는 “싱싱한 자연 속에서 즐거운 마음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건강에 좋은 정보도 많이 얻어가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용진 센터장(직업환경의학과 교수)는 “석면으로 인한 질병을 올바르게 이해하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도록 돕기 위해 캠프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 석면환경보건센터가 25일부터 26일까지 1박2일에 걸쳐 청양 칠갑산자연휴양림에서 충청남도 석면피해자를 대상으로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이용진 센터장이 강연 후 참가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