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바로팜과 약국 경영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바로팜 회원 약국 대상 풍수해보험 가입 지원
양사, 종합 금융서비스·디지털 헬스케어 ''협력''
  • 등록 2022-12-08 오전 11:36:28

    수정 2022-12-08 오전 11:36:28

[이데일리 유은실 기자] KB손해보험과 바로팜은 약국의 경영활성화 및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힘을 합친다고 8일 밝혔다.

김기환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가운데), 김슬기 바로팜 대표(오른쪽), 신경도 바로팜 이사가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보 본사에서 열린 ‘약국 경영 활성화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해보험 본사 사옥에서 김기환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과 김슬기 바로팜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약국 경영 활성화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바로팜은 약사 출신 김슬기 대표와 신경도 이사가 공동 창업한 약국 경영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전국 약국의 약 50%에 해당하는 1만2000개 이상의 약국을 회원으로 보유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서 KB손보는 바로팜 회원 약국을 대상으로 풍수해보험 가입을 지원하고, 양질의 보험 컨설팅을 제공하기로 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시작으로 약국 전반의 안전관리 강화와 KB금융그룹의 종합금융서비스 및 디지털 헬스케어 지원 등 앞으로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김기환 KB손보 대표는 “최근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 등 기상이변으로 인해 약국 내 풍수해 사고의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적극적인 위험관리 전략수립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약으로 사고예방은 물론, 약국의 안전관리 기반이 마련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