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티씨엠생명과학, 말레이시아에 여성질병 자가검진키트 공급

"가인패드, 이슬람권 국가 언택트 진료 수요 확충"
내달 넥스트BT 100% 자회사로 전환
  • 등록 2020-06-30 오전 10:37:54

    수정 2020-06-30 오전 10:37:54

[이데일리 유준하 기자] 코넥스 상장사인 분자전문 진단기업 티씨엠생명과학은 말레이시아 국립암협회(NCSM)와 ‘가인패드(GYNPAD)’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가인패드는 세계 최초 패드형 여성질병 자가검진키트다. 팬티라이너 형태로 약 4시간 동안 착용 후 특수필터를 전문 의료 검사센터로 보내면 자궁경부암을 유발하는 인유두종바이러스(HPV)와 성매개 감염질환(STD)의 감염 여부를 진단할 수 있다.

이 회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NCSM에 올해 1만개, 내년 1만2000개의 가인패드를 공급하며 향후 추가 공급 등의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와 함께 현지에서 가인패드를 활용한 여성질병 DNA 검사를 시행하고자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진단검사센터인 판타이 프리미어 패솔로지(PANTAI Premier Pathology) 및 NCSM과 3자 간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고 밝혔다.

NCSM은 국가보건 정책에 맞춰 암 질병의 연구부터 예방, 진단, 치료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국립기관이다.

NCSM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대면 진료 기피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현장에 가인패드를 적극 활용할 방침”이라며 “말레이시아를 비롯한 해외 주요국에서는 가인패드와 같은 보조적 자가검진 결과를 이메일,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등을 활용해 개인에게 통보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슬람권 국가에서는 종교ㆍ문화적 이유로 여성들의 산부인과 검진이 쉽지 않은 만큼 자택에서 편리하게 검사하고 이메일 등으로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가인패드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며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언택트) 진료에 대한 수요가 더욱 증가하고 있어 제품 판매는 기존 계획보다 활발하게 이뤄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베트남, 필리핀 등 주변 동남아시아 국가를 비롯한 중동지역에서도 가인패드 의료기기 허가를 추진해 해외 수출 판로를 넓힐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티씨엠생명과학은 넥스트BT(065170)와 포괄적주식교환을 진행 중이며 다음 달 17일 이후 넥스트BT의 100% 자회사로 전환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