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정부 "웨이하이 유치원 통학버스 참사, 운전기사가 방화" 

  • 등록 2017-06-02 오전 11:31:02

    수정 2017-06-02 오전 11:31:02

[이데일리 김형욱 기자] 중국 외교부는 지난달 5일 웨이하이(威海)시에서 발생한 유치원생 통학차량 화재 참사가 버스 운전기사의 방화 때문에 벌어진 일이라는 조사 결과를 2일 주중 한국대사관에 전달했다. 이에 따르면 이 운전사는 앞차와의 추돌 후 심신미약 상태에서 차에 불을 질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