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온스타일, 뷰티·여행 상품 인기...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 기대감↑

설 기간 주문금액 전주 대비 약 두 배 이상 증가
여행 상품 대거 편성...주문금액 400억원 달성
  • 등록 2023-01-25 오후 12:31:01

    수정 2023-01-25 오후 12:31:01

CJ온스타일 제공.
[이데일리 이지은 기자] CJ온스타일이 설 기간(1/21~24) 관련 상품을 대거 편성해 전주 대비 약 두 배 이상 신장한 매출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오는 30일부터 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가 권고로 전환된 것이 주효했다. 화장품 소비나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소비자들을 위한 ‘설렘 쇼핑’, 알찬 한 해를 보내기 위해 다이어트·한약 등을 구매하는 ‘다짐 쇼핑’이 올해 트렌드로 떠올랐다.

먼저 CJ온스타일은 설 기간 다양한 뷰티 상품을 편성해 마스크로 가려져 있던 피부를 본격 관리하려는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22일과 23일에는 프리미엄 피부미용기기 전문 브랜드 ‘듀얼소닉’을 두 차례 판매해 총 주문금액 약 35억원을 기록했다.

24일에는 기초제품이 인기를 끌었다. 이날 CJ온스타일은 60여년 독일 정통 더마 스킨케어 브랜드 ‘닥터슈라멕’의 BB크림과 100% 우유 단백질 추출물로 이루어진 블랑두부 앰플을 선보였다. 그 결과 총 주문금액 약 8억원을 달성했다.

CJ온스타일은 연휴 기간 인기 해외여행을 대거 편성해 총 주문금액 약 400억원을 달성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설 당일인 지난 22일에는 여행 기획 프로그램 ‘꽃보다 여행’에서 ‘미서부 여행 패키지’를 선보이고 24일에는 ‘스페인 여행 패키지’를 판매했다. 또한 같은 날 크루즈 여행을 함께 편성함으로써 신년을 맞아 해외로 떠날 준비를 하는 고객 맞이에 열을 올렸다.

신년 대표 다짐 상품으로는 자기계발과 다이어트 제품이 인기를 끌었다. 23일 공부할 때 유용하게 쓰기 좋은 ‘삼성 갤럭시탭’은 주문금액 약 5억원을 기록하고 24일 ‘야나두 성인영어 강의 패키지’는 주문금액 약 2억원으로 판매를 마쳤다. 또한 국내 최초 공식 단독 론칭 상품인 ‘포모라인 엑스트라 다이어트’도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CJ온스타일 관계자는 “CJ온스타일이 ‘설렘’과 ‘다짐’을 키워드로 설 기간 관련 상품을 집중 편성해 고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트렌드를 캐치해 고객 취향에 특화된 상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니 CJ온스타일에서 설레는 쇼핑을 즐기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