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주택청약통장 이자율 인상 조만간 결론"[2022국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종합 국정감사
"기금 서민대출자 이자율 등 정책적 판단 필요"
  • 등록 2022-10-21 오후 2:59:13

    수정 2022-10-21 오후 2:59:13

[이데일리 하지나 기자]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21일 주택청약통장 이자율 인상에 대해 “금리 차이가 너무 커서 조정을 하려고 생각하고 있다”면서 “협의는 이미 진행 중이고 조만간 결론을 내리겠다”고 밝혔다.

원 장관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의 종합 국정감사에서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주택청약통장 이자율이 2016년부터 6년간 1.8%로 고정한 것에 대해 문제제기를 하자 이 같이 밝혔다.

다만 그는 “그 돈을 정부가 다른 데다 쓰는 게 아니라 기금대출을 통해 서민들에게 금융혜택을 주고 있다”며 “기금을 이용하는 서민 대출 이용자들에게도 얼마만큼의 금리를 연동시켜서 올릴 것이냐는 정책적 판단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의 국토교통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새만금개발청에 대한 종합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