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바비인형 닮은 32세 연하와 열애”…그 정체 보니

카탸 미줄리나 ‘세이프 인터넷 리그’ 대표와 열애설
온라인서 푸틴 대통령 비판 억압·제재하는 역할
  • 등록 2024-02-21 오후 2:18:34

    수정 2024-02-21 오후 2:18:34

[이데일리 강소영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71) 러시아 대통령이 32세 연하 여성과 열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열애설에 휩싸인 예카테리나 카탸 미줄리나(39). (사진=뉴욕포스트 보도화면 캡처)
지난 19일(현지시각) 뉴욕포스트, 더 선 등 외신에 따르면 푸틴의 새로운 연인은 영국 출신 미술사학자이자 ‘세이프 인터넷 리그’ 대표인 예카테리나 카탸 미줄리나(39)로 추정된다. 세이프 인터넷 리그는 러시아 당국의 검열을 돕는 준정부 기관이다.

두 사람의 열애설을 제일 처음 제기한 러시아 텔레그램 채널의 크레믈룝스카야 타바케르카는 “두 사람이 최근 들어 가까워졌다”고 보도하며 익명의 소식통의 말을 빌려 “100% 확답할 수 없기에 매우 조심스럽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우크라이나 ‘채널24’에 출연한 러시아 인권 운동가 올가 로마노바도 두 사람의 열애를 언급하며 “카탸 미줄리나는 완전히 푸틴의 취향이다. 이런 바비 타입은 항상 푸틴에게 잘 맞았다”고 밝혔다.

미줄리나는 ‘친 푸틴파’로 알려진 러시아 의원 엘레나 미줄리나(69)의 딸로, 런던대학교 동양아프리카연구학원(SOAS)에서 미술사와 인도네시아어 학위를 취득했다. 또 중국을 방문하는 공식 러시아 대표단의 통역사로 일했다.

2017년 세이프 인터넷 리그의 대표로 취임한 이후 미줄리나는 온라인상에서 검열 및 제재 등을 옹호해 왔으며 온라인상의 푸틴 대통령에 대한 비판을 억압해왔다. 일례로 2022년 5월 한 연설에서 “먼저 나치로부터 우크라이나를 정화한 다음, 구글과 위키피디아를 정복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세이프 인터넷 리그는 국수주의자인 러시아 재벌 콘스탄틴 콘스탄틴 말로페예프의 재정적 지원을 받는 것으로도 알려졌다.

한편 푸틴 대통령은 지난 2014년 30년간 함께한 아내 류드밀라와 이혼했다. 이후 올림픽 체조선수 알리나 카바예바(40)와 교제 중이라는 소문이 무성했으며, 두 사람 사이에 자녀가 있다는 추측도 나왔다. 이에 대해 크렘린궁은 카바예바가 비밀 영부인이라는 의혹에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미녀 골퍼' 이세희
  • 돌발 상황
  • 2억 괴물
  • 아빠 최고!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