옴니씨앤에스-더블미, 'MR 멘탈 헬스케어 솔루션' 공동 개발

  • 등록 2024-02-02 오후 3:56:55

    수정 2024-02-02 오후 3:56:55

[이데일리 이은정 기자] 옴니씨앤에스는 더블미(Doubleme)와 ‘MR 멘탈 헬스케어 솔루션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양사는 혼합현실(MR) 기술과 멘탈 헬스케어 솔루션 융합을 통해 △새로운 진단 및 치료 솔루션 개발 △환자 경험 개선 △의료 전문가들의 교육 및 훈련 방식 혁신 등 MR 헬스케어 시장 저변을 확대할 전망이다.

옴니씨앤에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현실과 가상 세계를 결합한 환경에서 이용 가능한 멘탈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MR 관련 기술력과 특허를 보유한 더블미와의 공동 연구개발로 사용자 맞춤형 MR 경험과 정밀 의료 실현 등 멘탈 헬스케어 솔루션 커버리지를 MR 시장으로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더블미는 홀로그램 현실(Holographic Reality) 기반 메타버스 전문 기업이다. 자체 개발한 ‘볼류 메트릭 비디오 캡쳐’ 기술을 바탕으로 혼합현실 메타버스 플랫폼 ‘트윈월드’를 서비스 중이다. 힐링 시뮬레이션 게임 ‘비바리움’과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MR 전시 ‘유니버스’ 등 공간 컴퓨팅과 멘탈 헬스케어를 융합한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했다.

또한 양사는 삼성서울병원 청각연구실과 함께 이명 치료를 위한 바이오마커 연구, 디지털치료제 개발 및 MR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더블미의 MR 기술력과 옴니씨앤에스의 멘탈 헬스케어 기술력의 시너지를 통해 빠르게 성장 중인 MR 멘탈 헬스케어 시장의 수요를 흡수해 나갈 계획”이라며 “더블미 MR 기술의 몰입감과 상호작용 등 이번 양사의 협력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의 발전을 가속화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MR헤드셋 ‘비전프로’를 공개할 예정인 애플은 물론 삼성도 MR기술과 멘탈 헬스케어의 융합에 주목하고 있다”며 ”통상 새로운 하드웨어에 대한 수요는 소프트웨어로 직결되는 메커니즘을 갖고 있는 만큼 MR 기기와 그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승의 짜릿함
  • 돌발 상황
  • 2억 괴물
  • '미녀 골퍼' 이세희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