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호텔 수영장서 한국인 사망…유족 “감전사”

총영사관 “법의학 센터서 사인 조사 중”
  • 등록 2022-10-06 오후 1:41:51

    수정 2022-10-06 오후 1:41:51

[이데일리 이재은 기자] 베트남 다낭의 한 호텔 수영장에서 한국인 여행객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베트남 다낭의 한 호텔 수영장에서 한국인 여행객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본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6일 주베트남 다낭 총영사관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50분께 F호텔 수영장에서 한국인 A씨(30대·여)가 사망했다.

A씨는 수영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뒤 구조대원에게 심폐소생술 등 응급 처치를 받았지만 결국 숨졌다.

주다낭 총영사관은 현장에 경찰 영사를 보내 현지 공안과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총영사관 관계자는 “유족 측은 피해 여성이 감전돼 숨졌다고 진술했다”며 “현재 법의학 센터에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