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마감]엔비디아 실적발표 앞두고 관망…2720선 후퇴

외인·기관 동반 매도에 2720선까지 밀려
대부분 업종 하락…시총상위주도 약세
SK하이닉스·현대차만 1%대 상승
  • 등록 2024-05-21 오후 3:40:13

    수정 2024-05-21 오후 3:40:13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코스피 지수는 기관과 외국인의 매도에 2720선까지 밀렸다. 코스피 지수는 오는 22일(현지 시간) 엔비디아 실적 발표를 앞두고 관망 심리가 유입되며 지수가 약세를 보였다. 아울러 미국 연방준비제도 당국자들의 매파적 발언에 더해 차익매물 출회 등으로 전날 상승분을 반납했다.

21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7.96포인트(0.65%) 내린 2724.18로 하락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2742.14) 대비 9.11포인트(0.33%) 내린 2733.03에 출발했다.

수급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660억원, 3283억원어치를 팔았다. 기관 중에서 연기금 등(-2233억원), 투신(-689억원), 사모펀드(-513억원) 순으로 매도세가 강했다. 개인은 5016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프로그램매매는 차익과 비차익거래를 합쳐 1505억원 매도 우위를 기록했다.

코스피 지수는 오는 22일(현지 시간) 예정된 엔비디아 실적 발표를 앞두고 관망세를 보이고 있다. 황지우 SK증권 연구원은 “이번주 예정된 엔비디아 실적 발표 결과에 따라 정보기술(IT) 중심의 모멘텀 종목들의 향방이 갈릴 것”이라며 “이는 불확실성의 영역”이라고 설명했다.

업종별로는 대다수 업종이 하락 마감했다. 운수창고, 청강금속, 화학, 유통업이 1% 이상 내렸다. 비금속광물, 의약품, 섬유의복, 전기전자, 건설업, 음식료품, 제조업 등도 1% 미만 소폭 하락했다.

반면 의료정밀이 1% 이상 올랐고 전기가스업, 서비스업이 강보합권에서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도 줄줄이 내렸다. 삼성전자(005930)는 전 거래일 대비 0.63% 내린 7만8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SDI(006400), 삼성물산(028260), LG에너지솔루션(373220)이 2% 이상 밀렸다. POSCO홀딩스(005490), LG화학(051910),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1% 이상 하락하며 거래를 마쳤고, 기아(000270), NAVER(035420), 셀트리온(068270) 등도 약보합권에서 거래를 마감했다.

SK하이닉스(000660)현대차(005380)는 1% 상승하며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에서 거래량은 5억 4751만주, 거래대금은 10조227억원이다. 웅진(016880)이 상한가를 기록했고 292개 종목이 상승했다. 하한가 종목 없이 588개 종목이 하락했고, 53개 종목은 보합권에 머물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7년 만의 외출
  • 밥 주세요!!
  • 엄마야?
  • 토마토탕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