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현대두산인프라코어, 8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정

  • 등록 2021-09-10 오후 5:21:18

    수정 2021-09-10 오후 5:21:18

[이데일리 김나리 기자]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8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10일 공시했다. 주주배정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증자되는 보통주는 1억1510만7913주이며, 1주당 발행가액은 6950원이다.

현대제뉴인은 이번 유상증자에 최소 1888억원에서 최대 2266억원 규모로 참여한다. 현대제뉴인의 출자 후 지분율은 최소 26.01%에서 최대 28.8%가 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측은 “공시일 현재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현대중공업 기업집단에 포함된 현대제뉴인의 자회사로서, 본건 유상증자 납입일 이전 현대중공업 기업집단에 신규 편입될 예정이나 아직 공정거래위원회의 최종 승인이 완료되지 않은 상태”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