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해외 바캉스족을 잡아라"…면세점업계, 세일·이벤트戰

면세점 업계,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 앞두고 해외여행 떠나는 고객 잡기 혈안
명품 등 최대 80% 세일하고 최고급 스포츠 새단 경품 내거는 등 마케팅 혈전
  • 등록 2016-06-07 오후 3:24:50

    수정 2016-06-07 오후 3:24:50

[이데일리 김진우 기자] 30대 여성 직장인 김가희 씨는 6월 중순 프랑스로 이른 여름휴가를 떠나기 전에 시내면세점에서 들러 선글라스 하나를 살 예정이다. 면세점 가격이 시중에서 파는 것보다 저렴한데다가 김 씨가 사려는 브랜드를 반값 할인한다고 해서다.

면세점 업계가 해외여행을 떠나는 바캉스족을 잡기 위해 최대 80%까지 가격을 할인하는 ‘시즌오프 세일’을 하고, 이벤트 응모 경품으로 최고급 스포츠 세단을 증정하는 등 본격적인 마케팅에 들어갔다. 해외에서 물건을 사는 것보다 저렴하게 국내 면세점에서 물건을 살 수 있고 포인트를 적립해주거나 금액대별로 선불카드를 주는 등 다양한 혜택이 있어 소비자들이 꼼꼼하게 챙겨본다면 알뜰한 쇼핑을 즐길 수 있다.

롯데면세점은 7월 14일까지 에트로, 발리, 휴고보스 등 40여 해외 브랜드를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시즌오프 세일을 진행하고 있다. 본점과 월드타워점, 코엑스점, 인천공항점, 김포공항점, 부산점에서는 내국인 구매고객이 이벤트에 응모해 당첨되면 총 5명(동반 1인)에게 그리스 여행권을 선물한다. 롯데면세점 인터넷점(www.lottedfs.com)은 댓글 이벤트에서 당첨된 1명에게 최신 스포츠 세단 ‘재규어 XE 2.0D’를 증정한다. 이달까지 문을 닫아야 하는 월드타워점은 26일까지 ‘감사(Thank you)’ 세일을 한다. 일부 브랜드를 제외하고 수입화장품 최대 30%, 시계·보석·액세서리 최대 50%, 선글라스 최대 60%까지 할인한다.

신라아이파크면세점은 9월 1일까지 지방시, 지미추, 토리버치 등 해외 명품 브랜드를 최대 70%까지 할인한다. 향수(최대 20%) 시계(10%) 주류(최대 20%) 등 다양한 상품도 할인 품목에 포함됐다. 당일 400달러(약 48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품목별로 최대 25만원 상당의 선불카드를 준다. 신규 회원가입 고객 모두에게 골드 멤버십 카드를 발급하며, 6만원 상당의 쇼핑 지원금을 제공한다.

갤러리아면세점63은 6월 한 달간 해외 명품 브랜드를 최대 50%까지 할인한 가격에 제공하고, 당일 1달러 이상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명품 쇼파드 손목시계와 63백리향 ‘라오펑유’ 2인 식사권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예비 신혼부부가 당일 500달러(약 60만원), 1000달러(약 120만원) 이상을 구매하면 선불사은카드 3만원권, 5만원권을 증정한다.

▶ 관련기사 ◀
☞ 갤러리아면세점, 한류스타 송승헌 광고모델 선정
☞ 관세청, 10월4일까지 시내면세점 특허신청 접수(종합)
☞ IPO 앞둔 롯데면세점, 과열경쟁에도 폭풍 성장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