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추경호 “주식시장 불확실성 커, 금투세 2년 유예 일정부분 접근”

2023년 예산안 관련 기자회견
  • 등록 2022-12-09 오후 6:36:53

    수정 2022-12-09 오후 6:37:55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2023년 예산안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이명철 공지유 기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023년 예산안과 관련한 기자회견에서 금융투자소득세와 관련해 “금년에 주식시장 불확실성이 커내년부터 시행이 맞지않다고 (해서) 2년 유예에 관해 일정 부분 접근이 있었다” 며 “(주식 양도세를 내는 대주주인) 고액투자자 여건을 현행 10억원 이상에서 100억 이상으로 (완화)했는데 견해 차이가 크고 하니 대폭 양보할 수 있다고 해서 10억~100억원 사이 접점을 찾자고 (논의해서) 대상을 조정하는 부분에 관해 전향적 자세를 갖겠다(고 전했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