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 휴관 '남양주 몽골문화촌' 재정비 '본궤도'…2026년 개장 목표

글램핑카페·디지털체험관·힐링워킹센터 등 조성
  • 등록 2024-06-25 오후 4:43:36

    수정 2024-06-25 오후 4:43:36

[남양주=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약 4년여간 운영을 중단했던 남양주 몽골문화촌의 재개장이 본격 추진된다.

경기 남양주시는 지난 24일 시청 청렴방에서 민선 8기 역점사업인 몽골문화촌 재정비사업 용역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남양주시 제공)
이날 보고회는 홍지선 남양주시 부시장을 비롯한 시의원, 문화정책자문관, 수동면 지역주민 등 10여명이 참석해 △추진 경과 보고 △건축 및 전시 부문 기본설계안 보고 △의견 청취 등 순으로 진행했다.

시는 재정비사업을 통해 몽골 여행이라는 테마를 바탕으로 △1단계, 야외공연장 리모델링 △2단계, 게르형 글램핑카페·미디어아트 영상관·디지털체험관 조성 △3단계, 힐링워킹센터 조성 등 단계별 체험형 관광콘텐츠를 도입할 계획이다.

보고회에 앞서 시는 몽골문화촌 재정비를 위해 KT와 수동관광지 활성화 방안에 대해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문화정책자문관 및 수동 지역주민 의견수렴 등을 통해 재정비 계획을 수립했다.

시는 설계 용역이 완료되면 하반기에 사업비를 확보해 공사 착공 및 2026년 상반기 재개장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홍지선 부시장은 “차별화된 관광콘텐츠를 도입해 다양한 세대의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도록 설계 용역 단계부터 차질 없이 추진해달라”며 “몽골문화촌 재정비를 시작으로 물맑음수목원 등 수동지역의 다양한 관광자원을 연계해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몽골문화촌은 남양주시가 1998년 몽골 울란바토르시와 맺은 우호협력 체결을 바탕으로 2000년 문을 열었지만 시설 노후화 등의 이유로 2019년부터 운영이 중단된 상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장원영, 달콤한 윙크 발사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