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지그재그' 만든 서정훈 카카오스타일 대표, 최연소 대통령표창 영예

산업부·패션산업협회 '2021년 대한민국패션대상'
MZ세대+패션 플랫폼 부각…"코로나로 비대면 부상"
  • 등록 2021-12-01 오후 4:00:00

    수정 2021-12-01 오후 5:59:20

주영준(사진 가운데)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은 1일 서울 대치동 섬유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2021년 대한민국패션대상’에서 골프웨어 전체 물량의 70% 이상을 국산 원자재로 사용해 국내 제조업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김영철(왼쪽) 한성에프아이 대표와 동대문 패션시장을 기반으로 소호몰 패션산업의 모바일화를 통해 패션유통 디지털 전환에 기여한 공로로 서정훈 카카오스타일 대표에게 대통령 표창을 수여했다. (사진=산업부)
[이데일리 임애신 기자] 패션 플랫폼 지그재그·에이블리를 비롯해 방탄소년단(BTS)과 한복 협업으로 유명한 리슬 등 젊은 브랜드가 국가 포상을 싹쓸이했다. 지그재그를 만든 서정훈 카카오스타일 대표이사는 역대 최연소로 대통령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패션산업협회는 1일 오후 3시 서울 섬유센터에서 패션봉제업계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대한민국패션대상’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대전환시대, MZ세대가 이끌어 갈 패션산업’을 주제로 열렸다.

주영준 산업부 산업정책실장은 축사를 통해 “디지털화는 도약 기회이므로 MZ세대를 중심으로 선제적으로 나서면 패션테크(패션+IT) 주도는 물론 글로벌 브랜드 창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부는 이를 정책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스마트 의류, 메타버스 프로젝트 등을 담은 섬유패션 디지털전환전략을 수립하고 한국을 대표할 K-브랜드를 창출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산업부는 이날 행사에서 패션·봉제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12명에게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등을 수여했다.

대통령표창은 한성에프아이의 김영철 대표이사와 카카오스타일의 서정훈 대표이사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영철 대표는 올포유, 레노마 골프, 캘러웨이 어패럴 등을 한국 토종 대표 골프웨어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도 지난해 2171억원의 매출을 내며 2015년 대비 84.6% 신장했다. 성장 과정에서 전체 물량의 70% 이상을 국산 원자재로 사용하는 등 국내 제조업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서정훈 카카오스타일 대표는 패션 플랫폼 지그재그를 통해 패션유통 디지털 전환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서 대표는 대통령표창을 받은 사람 중 역대 최연소 수상자로, 그의 나이 올해 만 44세다.

지그재그는 동대문 패션시장을 기반으로 소호몰 패션산업을 모바일화한 것으로, 지난해 거래액은 7500억원으로 2016년 대비 375% 급증했다. 올해 거래액은 1조원 달성이 전망된다. 지그재그의 누적 다운로드는 3200만건 이상이며, 월 사용자는 360만명에 달한다. 지난해 고용 인원은 2018년 대비 3.7배 증가하며 패션테크 분야의 청년 일자리를 만들어냈다.

아울러 국무총리 표창은 강석훈 에이블리코퍼레이션 대표이사와 젝시믹스의 이수연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대표이사, BTS·마마무·헨리 등과 협력해 모던 한복을 세계에 알린 황이슬 리슬 대표이사에게 돌아갔다.

산업부장관 표창은 강민주 한섬 상무이사, 김민주 민주킴 대표, 김태희 커넥터스 대표이사, 윤중용 더캐리 대표이사가 받았다.

산업부는 “올해는 코로나의 영향으로 급성장한 비대면 플랫폼과 골프, 애슬레저(운동+여가) 브랜드의 약진으로 수상자의 연령대가 확연히 낮아졌다”며 “패션업계를 이끌어갈 주역들의 세대교체가 이뤄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