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무용 분야 예술대상'에 최태지·안애순·안병주·김삼진 등

대한무용협회 선정…27일 시상식
무용계 발전·활성화 힘쓴 무용가 공로 치하
  • 등록 2023-01-19 오후 4:42:08

    수정 2023-01-20 오후 1:40:38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대한무용협회는 무용계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애쓴 무용가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한 ‘2022 무용 분야 예술대상’ 수상자를 19일 발표했다.

대한무용협회 ‘2022 무용 분야 예술대상’ 수상자들. 왼쪽부터 최태지, 안애순, 안병주, 김삼진. (사진=대한무용협회)
‘예술대상’ 수상자로는 △최태지 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발레) △안애순 서울예대 교수(현대무용) △안병주 평안남도무형문화재 제3호 김백봉부채춤 보유자(한국전통무용) △김삼진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장(한국창작무용) 등을 선정했다.

대한무용협회 측은 “최태지는 역대 최연소 국립발레단 단장을 역임하며 대한민국 발레의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알렸고, 안애순은 한국적인 아름다움과 정서를 현대무용에 조화롭게 녹여내 독자적인 춤의 영역을 구축했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또한 “안병주는 우리 춤 문화의 예술적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는데 중추적 역할을 했고, 김삼진은 무용의 다양한 예술적 시도로 무용창작의 새로운 기틀을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예술대상(지역부문)’과 ‘특별 공로상’ ‘공로상’ 수상자도 발표했다. 예술대상(지역부문)은 △박선자 한국예총 강릉지회장 △이미숙 한국예총 의정부지회장 △박수경 전라남도 목포시 시의원이 받는다.

‘특별 공로상’은 △전순희 전국무용제 부운영위원장(서경대 무용예술학부 학과장)이 받는다. ‘공로상’은 △황순임 전통공연예술 문화학교 교수 △유정숙 국립국악원 예술감독 △설자영 선화예고 무용부장 △김지안 상명대 스포츠무용학부 교수가 수상한다. ‘지역공로상’은 △유효숙 대한무용협회 전주시지부장 △장미영 대한무용협회 고양시지부장 △성민주 대한무용협회 청주시지부장이 수상자로 결정됐다. 또한 올해 새로 제정한 ‘아름다운예술상’으로는 △최영묵 목사(빛소리친구들 대표)를 선정했다.

수상자는 지난 18일 제4차 이사회 의결을 통해 결정했다. 오는 27일 서울 양천구 대한민국예술인센터에서 여는 제62회 정기총회에서 시상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