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이란 대통령 헬기 추락사, 우리와 무관"

  • 등록 2024-05-20 오후 6:19:47

    수정 2024-05-20 오후 6:19:47

FILE PHOTO: Iranian President Ebrahim Raisi upon arrival in New York at F. Kennedy International Airport in New York, U.S, September 18, 2023. Iran‘s Presidency/WANA (West Asia News Agency)/Handout via REUTERS/File Photo ATTENTION EDITORS - THIS PICTURE WAS PROVIDED BY A THIRD PARTY
[이데일리 정수영 기자] 이스라엘이 에브라임 라이시 이란 대통령의 헬기 추락사와 관련해 자신들과 무관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20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익명을 요구한 이스라엘 정부 관계자는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과의 인터뷰에서 “우리가 한 것이 아니다”고 말했다. 다만 이스라엘 정부의 공식 입장은 아직까지 나오지 않고 있다.

라이시 대통령과 호세인 아미르압돌라히안 외무장관 등 9명이 탄 헬기는 19일(현지시간) 오전 북서부 아제르바이잔 국경 지역 댐 준공식에 참석한 뒤 돌아오다 기상악화로 추락했다. 이란 정부는 반나절이 지난 뒤에야 사고난 헬기 기체를 확인했고, 생존자를 찾지 못했다.

아직까지 정확한 사고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낮은 기온과 자욱한 안개 등 악천후로 사고를 당했을 가능성이 추정되고 있다. 하지만 일부에선 이스라엘이 관여했을 가능성을 거론하며 중동전쟁 확산 우려를 낳기도 했다. 이스라엘은 이 같은 소문을 정면 부인하며 서둘러 차단에 나선 것이다.

수십년간 중동의 앙숙으로 꼽힌 이란과 이스라엘은 배후 세력을 대리로 내세우며 ‘그림자 전쟁’을 해오다, 지난달 이란이 이스라엘 본토를 직접 공격하며 전면전을 벌이기도 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사뿐사뿐
  • 망연자실
  • 갑자기 '삼바'
  • 긴박한 순간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