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강변 조망권…현대ENG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 분양

전용61~84㎡ 447실 규모 주거형 오피스텔
1차계약금 1000만원…중도금 무이자 혜택
  • 등록 2022-11-28 오후 5:04:49

    수정 2022-11-28 오후 8:56:44

[이데일리 하지나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부산 최고 리치벨트인 센텀 권역에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를 분양 중이다.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는 부산광역시 수영구 망미동 일원에 지하 3층~지상 37층, 전용면적 61~84㎡, 총 4개동, 447실 규모로 조성되는 주거형 오피스텔이다. △61㎡A 12실 △61㎡B 11실 △76㎡A 107실 △84㎡A 210실 △84㎡B 107실이다.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는 특히 센텀권역에서도 희소성이 높은 수영강변 일대에 조성된다. 또한 단지는 센텀시티와 맞닿아 있어 신세계백화점, 벡스코, 롯데백화점 등 다양한 인프라시설을 모두 가깝게 이용할 수 있고 좌수영로, 과정교, 번영로, 등을 통해 부산 시내외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특히 단지는 1차 계약금 1000만원 정액제와 중도금 60% 전액 무이자 혜택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중도금 전액을 무이자로 제공하고 있다. 계약 후 바로 전매할 수 있다. 중도금 전액을 무이자로 제공하는 만큼 최근 고금리 시대 이자 부담은 물론 추가적인 금리 인상에 따른 타격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현대엔지니어링 측은 설명했다.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사진=현대엔지니어링)
분양관계자는 “전용 84㎡ 기준 7억1000만원대부터 시작돼 현재 부산에서 분양 중인 주요 주거형 오피스텔 중 가격 경쟁력은 물론 규모나 영구 조망권, 브랜드 면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다”며 “특히 입지적인 면에서 센텀권역에 대어급 개발 호재가 집중된 만큼 미래가치도 우수하다”고 설명했다.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는 수영강변에 인접한 입지 특성을 고려한 랜드마크 지붕 구조물과 경관 조명을 도입하고 커튼월룩 파사드 설계를 적용해 고급스러움과 실용성을 더했다. 또 상징적인 오브제로 차별화한 디자인을 적용한 문주를 도입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센텀 더퍼스트는 현재 모델하우스에서 선착순 계약을 진행 중이며, 모델하우스는 해운대구 우동 일원에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