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 우수학위 논문 과학자 20명 지원

  • 등록 2019-01-21 오후 2:39:41

    수정 2019-01-21 오후 2:39:41

선지영(맨 앞줄 오른쪽 네번째) 에쓰오일 전무와 오명(맨 앞줄 오른쪽 다섯번째)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 이사장이 21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열린 우수학위 논문상 시상식에서 연구자 20명에서 연구지원금 2억7500만원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에쓰오일 제공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에쓰오일(S-OIL(010950))이 설립한 공익재단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은 21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제8회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 시상식을 열고, 수학·물리학·화학·생물학·지구과학 5개 기초과학 분야에서 선정된 젊은 과학자 10명과 지도교수 10명에게 연구지원금 2억75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대상에는 △위상적 양자군에 대한 곱연자와 닮은 성질을 연구한 윤상균 박사(서울대, 수학) △밀도반전 없는 단원자의 초방출 현상을 연구한 김준기 박사(서울대, 물리학) △탄소 나노재료 기반의 비귀금속 산소 및 수소를 연구한 사영진 박사(UNIST, 화학) △인간 교모세포종의 종양 유발 돌연변이 기원에 관한 분자유전학적 연구를 한 이주호 박사(서울대병원, 생물학) △천리안 해양관측위성(GOCI)을 활용한 에어로졸 광학특성을 산출한 최명제 박사(연세대, 천문학) 등이 선정됐다. 이들에게는 각 4000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했다.

또 우수상에는 박정태 박사(서울대, 수학), 안성준 박사(성균관대, 물리학), 정인섭 박사(성균관대, 화학), 김동하 박사(서울대, 생물학), 박훈영 박사(서울대, 지구과학)를 선정해 각 1500만원을 전달했다.

회사 관계자는 “기초과학 분야에서 학문적 열정과 인내심으로 우수한 논문을 발표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이들 젊은 과학자들이야말로 한국을 이끌어 갈 주역들”이라며 “앞으로도 우리나라 과학자들이 안정적으로 연구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